교통신문

상세검색
기사 (전체 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온디맨드 시대의 관광서비스 혁신
요즘 관광 산업계에 ‘온디맨드(On-Demand)’가 새로운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온디맨드’란 각종 서비스와 재화가 모바일 네트워크 혹은 온라인 장터를 통해 수요자가 원하는 형태로 제공되는 주문형 경제시스템을 말한다. 카카오택시가 대표적이다. 공급
교통신문   2016-07-21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개별자유 여행시대와 디테일 강화전략
과거에는 FIT를 외국인 개별여행(Foreign Individual Travel)으로 불렀다. 다분히 인바운드 관점에서 접근한 것이다. 그런데 요즘 인바운드나 아웃바운드 할 것 없이 FIT가 대세를 보임에 따라 개별자유여행(Free Individual
교통신문   2016-06-16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관광대국 도약을 위한 그랜드 디자인 필요
한국관광은 2014년 외래관광객 1400만명 유치와 아웃바운드 1600만명 돌파를 계기로 국제관광규모가 3천만 시대로 접어들었으며, 이러한 추세를 감안할 경우 조만간 4천만명 시대의 진입도 예상된다. 일국의 관광산업 성장에 관한 판단에서 관광객의 규모
교통신문   2016-05-20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외래객 지방분산과 국제관광거점 만들기
지난 3월말 정부는 관광정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담당하기 위하여 문화체육관광부에 관광정책실을 신설했다. 이는 관광산업을 국가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정부의 강력한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향후 관광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이 추진될 것으로 기대
교통신문   2016-04-21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관광대국 전략회의’를 가동하자
우리나라는 현재 문화체육관광부가 관광행정을 전담하고 있지만 관광관련 업무가 여러 부처에 분산돼 있다 보니 이를 종합적이며 전략적으로 관리할 컨트롤 타워가 필요한 시점이다. 관광산업은 경계의 벽을 허물면서 타 산업의 발전을 지원할 수 있는 역량을 보유하
교통신문   2016-03-25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동방예의지국’으로 되돌아가자
지난 설 연휴 기간 중국관광객이 대거 방한했다. 서울 명동에는 ‘중국인 반 내국인 반’이라는 말이 실감날 정도였다. 그런데 한국이 좋아서 기꺼이 찾아온 중국인들에게 바가지요금을 씌우는 행위가 근절되지 않고 있어 안타깝다. 사실 여부를 떠나 중국인 청년
교통신문   2016-03-08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아웃바운드 2000만 시대의 관광정책 방향
지난해 내국인 해외여행(Outbound) 인원이 1930만명까지 도달해 금년에는 특별한 이유가 없는 한 ‘아웃바운드 2,000만 시대’로 진입하게 된다. 국민의 해외여행은 1989년 해외여행 완전자유화 이후 계속 증가하였으며 2010년에는 1249만명
교통신문   2016-01-22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2016~2018 한국방문의 해와 K-스마일 캠페인
정부가 외래관광객 2000만명을 조기에 달성하기 위해 ‘2016~2018 한국방문의 해’라는 야심찬 액션플랜을 가동했다. 지난 2010년부터 2012년까지도 한국방문의 해 사업을 추진해 성공한 경험이 있어 이번 사업도 기대된다. 최근 외래관광객 유치를
교통신문   2015-12-04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관광산업,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매진해야
관광산업은 다양한 일자리와 비즈니스를 창출하고 있다. 이는 탈산업화 내지 서비스화로 표현되는 경제 전체에서의 서비스 산업의 비중 증가와 맞물려 있다. 과거 제조업 중심의 일자리 패러다임도 이제는 지식기반 서비스업으로 전환되고 있다. 지식기반 서비스업은
교통신문   2015-11-06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차이니스 프렌들리 관광전략 구사할 때
세계경제의 블랙홀로 주목받던 중국이 2010년 일본을 제치고 미국에 이어 G2로 부상하면서 중국에서 생산된 상품들이 세계의 표준이 되는 일명 ‘차이나 스탠더드(China Standard)’ 시대가 됐다. 그런데 불과 2년 뒤인 2012년에는 중국이 미
교통신문   2015-10-02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관광두레, 한국관광 명품사업으로 육성해야
최근 수년간 관광분야에서도 ‘주민의, 주민에 의한, 주민을 위한 사업’이 활발히 추진되고 있으며, 그 대표적인 것이 관광두레이다. 관광두레는 지역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서로 협력하며 숙박, 식음, 여행알선, 체험, 레저, 기념품 등 다양한 분야의 관광사업
교통신문   2015-08-28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방문자 경제와 외래객 유치전략
보통 ‘방문자 경제(visitor economy)’라 함은 외래객의 소비로 나타나는 광범위한 편익을 말한다. 방문객은 우리가 흔히 부르는 관광객(tourist)외에 승무원, 환자, 단기노동자 등을 포함한 상위개념이다. 방문자 경제가 중요한 이유는 관광
교통신문   2015-07-31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메르스 사태와 중국관광객 유치
지난 5월말부터 불청객 메르스(MERS) 사태가 전국으로 확산되면서 온 나라가 큰 시름을 앓고 있다. 관광성수기 임에도 불구하고 전국이 한산하다. 외국인들도 한국을 메르스 ‘수퍼전파 지역’으로 간주하고 여행예약을 대거 취소했다.지난 1일부터 18일까지
교통신문   2015-06-26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글로벌 관광협력 정책과 관광ODA
금년은 해방 70주년이다. 그래서 짧은 기간 동안 ‘압축성장’을 통해 이룩해 놓은 한국의 발전상에 대한 회고와 전망에 대한 논의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관광부문도 예외가 아니다. 지난 70년 동안 관광발전의 가장 큰 특징은 소위 ‘국가주도형 관광전략
교통신문   2015-05-22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관광대국 되려면 법제혁신(法制革新)부터
기승전결(起承轉結)이라는 용어는 시문에 쓰이는 형식이지만 관광과 같은 사회현상에서도 사용되고 있다.한국의 관광발전 단계를 보면 1960~70년대는 경제발전에 필요한 외화획득을 위해 관광산업이 육성되었던 관광입국(觀光立國)의 시대라 할 수 있으며, 19
교통신문   2015-04-17
[장병권 교수의 관광대국론] 외래객을 전국 방방곡곡으로 분산시키자
외래관광객 수가 2012년 1천만명을 넘어선 후 매년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으며, 2017년 2천만명 시대로 진입할 전망이다. 내․외국인을 합할 경우 2010년 2000만 시대를 넘어선 이후 2014년 3000만을 넘어섰으며, 5년 후에
교통신문   2015-03-16
 1 | 2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사고 갑론을박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 사건 개요- 피고인은 펜션 운영자이며, 고소인은 펜션 인근 농지 소유자이다. ...

【교통사고 갑론을박】 선행 자전거 운전자의 급 유턴에 따른 손해배상책임 인정

【교통사고 갑론을박】 선행 자전거 운전자의 급 유턴에 따른 손해배상책임 인정
● 기초 사실- 매년 4월 22일은 늘어가는 교통문제에 대한 대안으로 자전거 이용...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