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기사 (전체 83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용달화물업계의 현안과제
박종수 전국용달화물연합회장우리 업계는 최근 화물운송시장에서 일어나고 있는 몇몇 현상에 대해 심히 우려를 표시하며 이의 개선을 촉구하고자 한다.그 첫째는 화물운송종사자격제도에 관한 것이다.화물운수사업 신규허가가 제한되면서 최근 화물운송시장 신규진입 방법
관리   2008-10-20
[오피니언] 버스전용차로 택시진입 허용해야
■ 버스전용차로 택시진입 허용해야⃟ 이용제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부이사장한나라당 허태열 의원이 입법 발의한 택시사업진흥을 위한 특별법 내용 중 버스전용차로의 택시진입 허용 여부에 대한 택시업계와 버스업계, 관계전문가, 시민사이에 논쟁이 뜨
교통신문   2008-10-06
[오피니언] 철도안전 평가시스템의 필요성 및 발전방향
오늘날 철도의 고속화와 도시철도 확대 등으로 인해 철도안전의 필요성이 날로 증가하고 있다. KTX 고속철 개통으로 전국은 이미 반나절 생활권으로 좁혀졌으며, 철도산업 구조개편과 지방자치단체의 철도건설 확대, 민간철도의 운영, 자기부상열차와 경량전철 시
관리   2008-10-06
[오피니언] 버스전용차로 택시진입 허용해야
한나라당 허태열 의원이 입법 발의한 택시사업진흥을 위한 특별법 내용 중 버스전용차로의 택시진입 허용 여부에 대한 택시업계와 버스업계, 관계전문가, 시민사이에 논쟁이 뜨겁다.논란의 핵심은 택시의 본래 기능인 신속성을 향상시켜 승객의 편리를 도모하고 버스
관리   2008-10-06
[오피니언] 버스전용차로 택시진입 허용해야
■ 버스전용차로 택시진입 허용해야⃟ 이용제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부이사장한나라당 허태열 의원이 입법 발의한 택시사업진흥을 위한 특별법 내용 중 버스전용차로의 택시진입 허용 여부에 대한 택시업계와 버스업계, 관계전문가, 시민사이에 논쟁이 뜨
교통신문   2008-10-06
[오피니언] 철도안전 평가시스템의 필요성 및 발전방향
오늘날 철도의 고속화와 도시철도 확대 등으로 인해 철도안전의 필요성이 날로 증가하고 있다. KTX 고속철 개통으로 전국은 이미 반나절 생활권으로 좁혀졌으며, 철도산업 구조개편과 지방자치단체의 철도건설 확대, 민간철도의 운영, 자기부상열차와 경량전철 시
관리   2008-10-06
[오피니언] 버스전용차로 택시진입 허용해야
한나라당 허태열 의원이 입법 발의한 택시사업진흥을 위한 특별법 내용 중 버스전용차로의 택시진입 허용 여부에 대한 택시업계와 버스업계, 관계전문가, 시민사이에 논쟁이 뜨겁다.논란의 핵심은 택시의 본래 기능인 신속성을 향상시켜 승객의 편리를 도모하고 버스
관리   2008-10-06
[오피니언] 관광의 눈으로 본 인천의 컬러
박현조 인천관광공사 기획관리본부장 관광의 눈으로 본 인천의 컬러와 향기는 무엇이며, 나는 어떻게 기여해야 되는가 되짚어 본다. ‘소비자가 상품을 보고 가지게 되는 첫 인상의 60%는 컬러가 결정한다’고 미국의 애널리스트 캐시 라만쿠사는 말했다. 상품을
관리   2008-09-29
[오피니언] 관광의 눈으로 본 인천의 컬러
박현조 인천관광공사 기획관리본부장 관광의 눈으로 본 인천의 컬러와 향기는 무엇이며, 나는 어떻게 기여해야 되는가 되짚어 본다. ‘소비자가 상품을 보고 가지게 되는 첫 인상의 60%는 컬러가 결정한다’고 미국의 애널리스트 캐시 라만쿠사는 말했다. 상품을
관리   2008-09-29
[오피니언] 택시영업 구역 제한 없애자
본인이 TBN 심야 교통방송에서 진행하는 부라보 마이웨이 생방송을 청취하면 전국의 택시 운전사들의 한숨소리가 예사롭지 않다. 아우성들이다. 예전부터 우리 행정체계에서 국민의 기대가 요구를 외면한 채 독단적으로 몰아붙인 행정의 과오들이 많았다. 몇 사람
관리   2008-09-27
[오피니언] 이륜차 안전운전 요령
현재 도내 각 경찰서들이 이륜차(오토바이) 운전자들의 준법운행과 사고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이륜차 운전자들에게 안전모를 보급하고 있다. 하지만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았거나, 착용했더라도 턱끈을 제대로 매지 않아 머리부분이 아스팔트나 차체에 무방비상태
관리   2008-09-27
[오피니언] 택시영업 구역 제한 없애자
본인이 TBN 심야 교통방송에서 진행하는 부라보 마이웨이 생방송을 청취하면 전국의 택시 운전사들의 한숨소리가 예사롭지 않다. 아우성들이다. 예전부터 우리 행정체계에서 국민의 기대가 요구를 외면한 채 독단적으로 몰아붙인 행정의 과오들이 많았다. 몇 사람
관리   2008-09-27
[오피니언] 이륜차 안전운전 요령
현재 도내 각 경찰서들이 이륜차(오토바이) 운전자들의 준법운행과 사고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이륜차 운전자들에게 안전모를 보급하고 있다. 하지만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았거나, 착용했더라도 턱끈을 제대로 매지 않아 머리부분이 아스팔트나 차체에 무방비상태
관리   2008-09-27
[오피니언] 경부고속도로 평일 버스전용차로제 계속돼야
△ 전국자동차노동조합연맹 고속노동조합 위원장: 김무활 우리는 매일 집을 나서는 순간 꽉 막힌 도로를 바라보며 다가올 고달픔을 직감한다.통계에 의하면, 우리나라 교통혼잡비용이 지난 2005년 기준으로 국내 총생산의 2.94%에 달하는 23조 7000억원
교통신문   2008-09-25
[오피니언] 경부고속도로 평일 버스전용차로제 계속돼야
△ 전국자동차노동조합연맹 고속노동조합 위원장: 김무활 우리는 매일 집을 나서는 순간 꽉 막힌 도로를 바라보며 다가올 고달픔을 직감한다.통계에 의하면, 우리나라 교통혼잡비용이 지난 2005년 기준으로 국내 총생산의 2.94%에 달하는 23조 7000억원
교통신문   2008-09-25
[오피니언] 경차 유류세 환급 확대 반대한다
현재 국회의원 발의로 제안된 경차 유류세 환급 확대 적용을 반대한다. 고유가 시대에 유류세 환급 정책은 신중히 다루어야 하며 우선 헌법상 국민에 대한 입법상의 차별금지에 위배되고 유류세 감세사유가 경차 보급을 목적으로 하기 때문에 상업적 수단으로 영세
관리   2008-09-24
[오피니언] 기초, 교통질서를 지키자
이제 청렴한 가을 날씨 속에 많은 축제 행사가 열리고 있어 많은 사람들이 각종 행사에 너도나도 나들이 행차를 나섰다. 그런데 문제는 우리 모두가 보았겠지만 기초 질서와 행락 질서가 예전보다 조금 낳아진 것 같지만 아직도 일부 적지 않은 사람들의 행락,
관리   2008-09-24
[오피니언] 경차 유류세 환급 확대 반대한다
현재 국회의원 발의로 제안된 경차 유류세 환급 확대 적용을 반대한다. 고유가 시대에 유류세 환급 정책은 신중히 다루어야 하며 우선 헌법상 국민에 대한 입법상의 차별금지에 위배되고 유류세 감세사유가 경차 보급을 목적으로 하기 때문에 상업적 수단으로 영세
관리   2008-09-24
[오피니언] 기초, 교통질서를 지키자
이제 청렴한 가을 날씨 속에 많은 축제 행사가 열리고 있어 많은 사람들이 각종 행사에 너도나도 나들이 행차를 나섰다. 그런데 문제는 우리 모두가 보았겠지만 기초 질서와 행락 질서가 예전보다 조금 낳아진 것 같지만 아직도 일부 적지 않은 사람들의 행락,
관리   2008-09-24
[오피니언] 교통사고, 이렇게 예방하자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운전자 안전의식 제고이다. 근 40여년간 화물운송 업체를 경영해 오면서 느껴온 운전자의식 제고방안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우선, 운전자의 안전교육이 필요하다. 보통 운전자는 '갓길 없음'이란 표지판을 보고서도
관리   2008-07-28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사고 갑론을박

【교통사고 갑론을박】 정지선이나 횡단보도가 없는 도로에서 황색신호일 때 정지하지 않고 주행하다 사고...신호위반 아니다!!

【교통사고 갑론을박】 정지선이나 횡단보도가 없는 도로에서 황색신호일 때 정지하지 않고 주행하다 사고...신호위반 아니다!!
● 사건 개요 - 피고인은 2016. 12. 11. 자신의 승용 차량을 운전하던 ...

【교통사고 갑론을박】 자동차 오작동으로 인한 교통사고 - 브레이크가 안 밟혔어요!!

【교통사고 갑론을박】 자동차 오작동으로 인한 교통사고 - 브레이크가 안 밟혔어요!!
● 사건 개요 - 피고인은 버스 운전기사로서 2016. 1. 20. 10:55경 ...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