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기사 (전체 18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체재활용] 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협 ‘GM, 낡은 차 반납 새 차 구입보조금’에 반발
언론보도, 불매운동, 항의시위 등 대응 경고 항의서 발송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협회(회장 이범근)가 한국GM의 ‘낡은 차 반납 조건 신차구매 보조금 지급’에 강력히 반발하고 나서 주목된다.한국GM이 이달 한 달 동안 ‘오래된 차, 쉐보레 새 차로 바꾸세요.
교통신문   2012-06-20
[해체재활용] 한국車해체재활용협회 ‘창고·재고 관리시스템’ 혁신
자동차 재활용 부품 관리 스마트해진다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협회(회장 이범근, 이하 협회)가 중고 부품 활용 활성화를 위해 창고 및 재고 관리시스템을 개발해 모든 사업장에 적용하겠다고 최근 밝혔다.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10년이 된 연식의 자동차 문짝 1개
교통신문   2012-06-07
[해체재활용] 한국車해체재활용업협회, 폐차 안내 '팜플릿' 발간
"올바른 폐차 문화 정착 선도한다"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업협회(회장 이범근)가 올바른 폐차 절차 안내 및 문화를 선도하기 위해 '폐차 안내' 팜플릿을 발간했다.이번 팜플릿에는 폐차 말소 절차, 폐차 구비 서류 등이 수록돼 있다.우선 약 1만부 가량
최천욱   2011-07-04
[해체재활용] 한국車해체재활용업협회, 제23차 정기총회 개최
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업협회(회장 이범근)가 지난 24일 서울 마포구 소재 베스트웨스턴 서울가든호텔에서 제23차 정기총회를 열고, 2010년도 업무 및 회계 감사보고, 2011년도 사업계획(안)과 수입지출예산(안)등 4건을 승인, 확정했다.이 날 정기총회
최천욱   2011-02-28
[해체재활용] [오토인] 車해체재활용업협회 제22차 정기총회 개최
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업협회(회장 황팔곤 이하 협회)가 지난 25일 서울 마포가든호텔에서 제22차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2009년도 업무추진 실적 및 회계결산 보고를 비롯, 2010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 등을 확정했다.협회는 ▲해체재활용업 발전을 위한 제
최천욱   2010-02-26
[해체재활용] [오토인] 지난해 폐차 70만대 돌파
폐차협회 "노후차 지원혜택 효과"지난해 폐차가 70만대를 넘어서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한국자동차폐차협회(회장 황팔곤)가 2일 '2009년 시도별 폐차통계'를 통해 작년 총 폐차대수는 2008년 대비 8.63%증가한 71만1136대로 집계됐다
최천욱   2010-02-03
[해체재활용] [신년특집 2010 교통산업 전망과 과제] 전산고도화 사업 추진 및 정착 필요
폐차업계는 자원순환법 시행상의 문제점 해결 등 협회가 제도적 안정상태에 진입하기에 이르렀으나, 전세계 금융위기를 피해갈 수는 없었다. 고철가격의 하락, 폐차물량 감소로 인한 경영악화 등으로 인해 전반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업계 소식통은 전했다.
최천욱   2009-12-31
[해체재활용] 폐차협회, 이범근 신임회장 선출
이범근 폐차협회 부회장이 10대 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 회장으로 선출됐다.폐차협회는 지난 17일 서울 프리지던트 호텔에서 임시대의원 총회를 열고 황팔곤 회장의 임기만료(2010년2월)에 따라 차기 회장선거를 실시한 결과, 이 부회장이 차기회장에 선출됐다고
최천욱   2009-12-22
[해체재활용] 올 상반기 폐차 총 32만1602대
전년동기 0.91%감소 올 상반기(1∼6월)자동차 폐차 누적대수는 지난해 대비 0.91%감소한 총 32만1602대로 조사됐다.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가 최근 집계한 '2009 상반기 누적 폐차대수’에 따르면, 차종별로는 승용차가 24만4681대(7
최천욱   2009-09-22
[해체재활용] 폐차업, 자동차해체재활용업으로 명칭 변경
자동차관리법 개정 공포…2010년 2월부터자동차폐차업이 자동차해체재활용업으로 명칭이 변경된다.한국자동차폐차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자동차관리법이 개정 공포됨에 따라 오는 2010년 2월부터 자동차폐차업의 명칭이 자동차해체재활용업으로 변경된다
교통신문   2009-03-27
[해체재활용] “지자체 등록기준 마련 시급”
자동차폐차협회, 국토해양부에 건의서 제출자동차관리사업체의 적정 공급을 위해 마련된 자동차관리법의 입법 취지를 살리기 위해서는 각 지자체의 등록기준 및 조례 제정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회장 황팔곤)는 최근 국토해양부에 이같은
교통신문   2009-03-09
[해체재활용] 폐차협회 정기총회 개최
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회장 황팔곤)는 지난달 26일 서울 프레지던트호텔에서 21차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2008년도 사업추진실적 보고 및 세입·세출결산 승인을 비롯, 2009년도 사업 및 세입·세출안 등을 확정했다. 협회는 ▲자원순환법 개선 ▲자동차관리법
교통신문   2009-03-02
[해체재활용] 작년 폐차 사상 최대…65만대 기록
작년에 경기침체로 인해 폐차 대수가 처음으로 60만대를 넘어서면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한국폐차업협회(회장 황팔곤)에 따르면, 지난해 총 폐차 대수는 2007년 대비 14.7% 증가한 65만4876대를 기록하면서 사상 처음으로 60만대를 돌파했다.차
교통신문   2009-02-16
[해체재활용] 3분기 총폐차누적대수, 50만4842대
전년에 비해 폐차대수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는 3분기 자동차 총 폐차누적대수가 전년 동기대비 9만1500대 증가한 50만4842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용도별로 폐차대수를 살펴보면 전체의 95.89%가 비 사업용, 4.11%가 사업
교통신문   2008-11-26
[해체재활용] [창간특집]현실 무시한 ‘空法’…전면 재검토돼야
현실 무시한 ‘空法’…전면 재검토돼야車자원순환법 시행에 따른 문제점 및 개선방안‘전기․전자제품 및 자동차의 자원순환에 관한 법률’(이하 자원순환법)이 지난 2007년 4월 공포, 올해 1월에 시행에 들어간 후 폐차업계가 매우 곤
교통신문   2008-10-24
[해체재활용] 올 상반기 폐차대수 급증
올해 들어 고유가 등의 여파로 자동차 폐차대수가 지난해에 비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늘어났다. 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에 따르면, 6월 폐차대수는 지난해 동월대비 26.48% 증가한 5만7661대를 기록했으며, 1~6월까지의 자동차 총 폐차누적대수는 지난해
교통신문   2008-08-14
[해체재활용] 자원순환법 “폐차업계에 부담”
폐차업협회 전국대표자연수회 “자원재생공사 보고양식 문제”올해 1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전기·전자제품 및 자동차 자원순환에 관한 법률’(이하 자원순환법)이 폐차 사업자들에게 부담감으로 작용되고 있다.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회장 황팔곤)가 지난 13일 대전
교통신문   2008-06-20
[해체재활용] 7년된 경유차 폐차 땐 차량기준가 80% 지원
출고된 지 7년 이상된 경유차를 폐차하면 차량기준가액의 80%를 보조금으로 받는다. 또 친환경 저공해차를 구입하면 최고 780만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서울시는 매연을 많이 발생시키는 경유차를 줄이고 친환경 지동차를 보급하기 위해 올해 1680억원을
교통신문   2008-06-18
[해체재활용] 1분기 폐차누적대수 15만7510대
올해 1분기 폐차대수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3.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회장 황팔곤)에 따르면, 지난 1~3월 동안 총 폐차누적대수는 전년 동기대비 1만8734(13.50%)대가 증가한 15만7510대로 집계됐다.용도별로
교통신문   2008-05-21
[해체재활용] “폐차시 이런 것 조심하세요”
한국자동차폐차업협회(회장 황팔곤)는 일반인들이 폐차와 차량말소등록 등의 절차에 대해 기본 상식이 없어 범죄의 대상이 되는 경우가 빈번하며 이와 관련된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실제로 등록된 폐차장이 아닌 폐차대행업체(폐차서비스업체)나 견인 기
교통신문   2008-04-0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