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하비, 탁월한 품질로 군용 차량 진출
상태바
모하비, 탁월한 품질로 군용 차량 진출
  • 이승한 기자 nyus449@gyotongn.com
  • 승인 2017.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 군용 20대 공군에 납품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기아자동차가 대형 스포츠다목적차량(SUV) ‘모하비’를 군용으로 개조한 차량 20여대를 공군에 납품한다고 28일 밝혔다.

공군에 납품하게 된 군용 모하비는 최고출력 260마력에 최대토크 57.1kg·m 강력한 동력성능을 갖췄고, 상시 사륜시스템에 산악용 타이어 등을 적용해 일반 모하비 대비 험로 주행성을 대폭 향상시켰다. 또한 국방색 위장도장, 24V 무전기 전원공급장치, 통신장비 장치대, 루프박스 등을 적용해 군 작전 수행력을 높였다. 자동8단변속기·에어컨·후방카메라·후방모니터 등 사양도 대거 적용해 탑승자 편의성도 배가됐다.

특히 군용 모하비는 일반 모하비 차량의 뛰어난 상품성을 바탕으로 별도 차체 변형 없이 군 작전 수행에 필요한 각종 요구 조건을 충족시켰다. 국방 예산 절감과 작전 상황별 활용성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은 이유다.

기아차는 뛰어난 상품성과 활용성을 갖춘 군용 모하비를 육군을 비롯한 대한민국 여러 군에 납품을 확대하고, 세계 각국에도 수출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기아차는 군용 모하비 납품을 통해 지난 2012년 레토나(모델명 K131)를 끝으로 단종된 ¼톤 군용 차량 부분에 재진출함으로써 소형전술차 계열, 1¼톤 계열, 2½톤 계열, 5톤 계열, 15톤 계열 등 전방위적인 군용 라인업을 보유한 군용차량 전문 업체로 거듭났다.

기아차 관계자는 “군용 차량으로 납품된다는 것은 최고 상품성을 갖췄다는 가장 확실한 증거”라며 “기아차는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차량을 통해 고객 감동을 실천하고, 더 나아가 대한민국 국토 수호에도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