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 관광항공
온워드 비치 리조트, 괌 최대 골프장의 다양한 이용 혜택 제공
박정주 기자  |  jjpark@gyotong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 ‘망길라오’와 ‘탈로포포’ 골프클럽의 약 $40 할인된 그린피와 패키지 플랜 등 다양한 혜택 제공
- 홈페이지를 통한 골프클럽 온라인 사전 예약 시 가방 태그와 할인 쿠폰 제공..

   
 

[교통신문 박정주 기자] 괌에 있는 ‘온워드 비치 리조트(Onward Beach Resort)’가 괌 최대 인기 골프장인 망길라오와 탈로포포의 할인된 그린피와 패키지 플랜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망길라오는 1992년 4월에 개장한 골프클럽으로 바닷가에 조성된 괌 유일의 골프장이다. 특히 12번 홀은 바다를 넘겨야 하는 코스로 아마추어 골퍼들 사이에서 인기다. 또한, 클럽하우스가 바닷가를 내려다 보는 절벽 위에 위치하고 있어 태평양과 접해 있는 9번 홀의 전경을 식당에서 내려다 볼 수 있다.

탈로포포는 1년간의 재건축을 통해 2006년 12월에 오픈한 골프 클럽으로, 테마홀인 5번홀이 인기다. 5번홀은 인공호수가 섬을 둘러싸고 있으며, 그린에서 스피드를 높일 수 있도록 하는 티프턴 이글 잔디를 사용했기 때문에 강화된 코스를 즐길 수 있다.

탈로포포의 클럽하우스는 다채로운 메뉴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과 골프에 필요한 브랜드 용품, 기념품을 구매할 수 있는 프로샵이 위치하고 있으며, GPS 장비가 장착된 카트를 이용해 그린 위에서 간단한 스낵을 즐길 수도 있다.

망길라오와 탈로포포 골프 클럽에서는 괌 온워드 비치 리조트 투숙객에 한해 1인당 약 $40 할인된 그린피를 제공하고 있으며, 2라운드 패키지 등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플랜을 제시하고 있다.

   
 

패키지 플랜으로는 탈로포포와 망길라오를 각각 1회씩 이용할 수 있는 2라운드 패키지와 2인 플레이어의 경우 다른 팀과 조인 없이 라운딩 할 수 있는 2썸 확약 플랜 등이 있다. 싱글 플레이어를 위한 그린피도 제공하고 있으며, 1인당 3개까지의 생수와 아이스 티 1개를 서비스로 제공한다.

홈페이지를 통한 골프클럽 온라인 사전 예약 시 가방 태그 제공 및 할인 쿠폰을 제공하는 등의 프로모션 혜택을 받아볼 수 있으며, 호텔에서 골프 클럽까지 왕복 셔틀버스를 무료로 운영하고 있어 이동이 용이하다. 장비 등을 렌탈하는 경우에도 일주일 이내에는 추가요금 없이 탈로포포와 망길라오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효율적인 라운딩을 즐길 수 있다.

골프 예약 및 괌 온워드 비치 리조트 투숙에 대해서는 괌 온워드 비치 리조트와 GSA를 체결하고 있는 HNM KOREA를 통해 자세한 상담이 가능하다.

 

박정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사고 갑론을박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 사건 개요- 피고인은 펜션 운영자이며, 고소인은 펜션 인근 농지 소유자이다. ...

【교통사고 갑론을박】 선행 자전거 운전자의 급 유턴에 따른 손해배상책임 인정

【교통사고 갑론을박】 선행 자전거 운전자의 급 유턴에 따른 손해배상책임 인정
● 기초 사실- 매년 4월 22일은 늘어가는 교통문제에 대한 대안으로 자전거 이용...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