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 전국 > 방송/연예
[라디오스타] 소유의 섹시미+털털매력에 김호영 혀(?) 동시간대 시청률1위
노정명 기자  |  njm@gyotong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세상에 없던 역대급 하드캐리 캐릭터로 4MC와 시청자들을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김호영은 혀(?)를 찌르는 각종 매력을 대방출, <라디오스타>의 레전드 예능인 계보를 이었다. <라디오스타>는 세상에 없던 캐릭터로 화제몰이를 한 김호영을 비롯해 소유-에릭남-제국의아이들 김동준 역시 토크 열정을 폭발시키며 수요일 밤을 제대로 뒤집어 놓았다.

지난 13일 밤 방송된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영진 / 연출 한영롱)는 ‘너 말고 니 친구’ 특집으로 소유-에릭남-김동준-김호영이 출연했으며, 양세찬이 스페셜 MC로 김국진-윤종신-김구라와 호흡을 맞췄다.

14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 1-2부는 각각 전국 기준 5.3%, 4.8%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수요일 밤 지상파 예능 프로그램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김호영은 오프닝에서부터 심상치 않았다. 김호영은 “저 잘 모르시죠? 독보적인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에요”라고 인사를 했고, “처음 나왔는데 주변에서 굉장히 제가 <라디오스타>에 나가길 바랐어요”라며 자신감을 드러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녹화 전 인터뷰를 <라디오스타> 녹화 시간만큼 했다는 김호영은 쉴 틈 없는 매력 발산으로 눈을 떼지 못 하게 했다. 신점을 좋아한다는 김호영은 “일단 제가 들어가면 그분의 첫 마디가 ‘범상치 않은 놈이 왔구나’다”라고 말해 공감을 자아냈는데, 이와 다르게 종교는 가톨릭이며 세례명은 ‘베네딕트’라고 밝혀 큰 웃음을 줬다.

특히 김호영은 김구라와의 토크 대결에서도 특유의 유쾌함으로 응수했다. 김호영은 테이블을 ‘똑똑’ 노크하는 특유의 동작, 일명 ‘손 노크 후 뿌림’을 보여줬는데, 김구라는 “저도 많이 하는데 거부감을 가지는 분들이 있어요”라고 말했다.

그러나 김호영은 “김구라 씨는 정확하게 짚는 스타일이면 저는 뿌리죠”라고 반박(?)하며 다시 한 번 마성의 기운을 전파했고, 김구라는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캐릭터네”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김호영은 “선배님 감사합니다”라며 애교 넘치는 흩뿌림을 선사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호영은 입담을 보여주기도 했다. 김호영은 “때를 잘못 타고났다”라며 7년 전 <세바퀴>에 나가서 통편집 당했던 댄스를 무반주로 보여주며 열정을 드러냈다. 또한 <세바퀴>에서 배우 이민정과 전화통화를 했는데도 통편집을 당했다고 밝히며 ‘동시간대’ 드라마를 ‘동시대’라고, 조승우와의 친분을 언급하며 “이 형은 ‘혀’를 찌르는 배려가 있다”라고 ‘허’를 ‘혀’로 발음하는 등 허술한 매력까지 들통났다. 이에 MC들은 “어휘력이 혀를 찌른다”라고 콕 집어 말해 김호영을 웃게 만들었다.

김호영의 매력은 무대에서도 터졌다. 최백호의 ‘낭만에 대하여’를 선곡한 김호영은 무대에 앞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김호영은 그 기대에 부응하듯 무대 위에서 전혀 망설임이 없이 코믹하고 요염한 포즈를 드러내며 사뿐사뿐 스텝으로 치명적인 우아함을 선사, <라디오스타>를 통해 때를 만난 듯 봉인 해제된 모습으로 시선을 독차지했다.

김동준은 특유의 카랑카랑한 목소리로 스튜디오를 환하게 물들였다. 김동준은 제국의아이들의 히트곡이자 2/3을 자신의 목소리로 채운 노동요 ‘후유증’ 무대로 귀에 콕콕 박히는 목소리와 아이돌 스텝으로 에너제틱 한 매력을 뽐내는가 하면, 뮤지컬 배우의 발성으로 윤종신의 ‘좋니’를 불러 윤종신마저 웃게 만들었다.

김동준은 소지섭-송승헌이 마시는 ‘오이 소주’에 대해 언급하며 “오전 5시까지 10병을 마셨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에릭남은 놀라운 연예인 인맥을 자랑했다. 에릭남은 클레이 모레츠와도 친분이 있으며 바바라 팔빈의 만남 대신 방송 첫 회식을 선택했음을 밝혔고, 제이미 폭스가 자신의 노래를 즉석에서 듣고 외워 화음을 넣어준 사연도 공개했다. 또 에릭남은 소속사에서 싫어하지만 자신은 좋아하는 기상천외한 원숭이 개인기를 공개, 스튜디오를 웃음으로 가득 채웠다.

소유는 성시경과의 술자리 일화를 공개했다. 소유는 “올해 앨범 작업을 하면서 제일 많이 만난 사람이 성시경 오빠다”라며 앨범 작업 에피소드를 공개했고, 윤종신이 자신과 녹음을 하다 약속 시간 때문에 먼저 가 버린 일화도 폭로했다.

또 소유는 투표장에서 찍힌 굴욕짤 때문에 마치 스케줄을 가듯 메이크업을 하고 집 앞의 투표장을 찾았던 사연까지 언급했다.

또한 스페셜 MC로 참여한 양세찬은 적재적소에 맞는 진행으로 MC들과 어우러지며 큰 웃음을 줬다. 이처럼 ‘너 말고 니 친구’ 특집으로 진행된 <라디오스타>는 유쾌한 웃음으로 똘똘 뭉친 4게스트 소유-에릭남-김동준-김호영을 통해 수요일 밤 시청자들에게 통통 튀는 즐거움을 선사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뮤지컬 배우 김호영 진짜 대박! 이런 캐릭터는 처음이다, 예능감 폭발! 역대급이네”, "소유 섹시미에 털털한 매력까지", “김동준 너무 귀엽다~무대 할 때랑 개인기할 때 웃겨 죽는 줄”, “에릭남 원숭이 개인기 짱! 망가져도 귀여워”, “오늘 진짜 ‘라스’ 제대로 또 터졌다! 혀 찌르네 ㅋㅋㅋ” 등의 호응을 보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 등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노정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