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 전국 > 방송/연예
김원준, 14살 연하 검사 아내 귀걸이와 월급 통장으로 프로포즈
노정명 기자  |  njm@gyotong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김원준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해 4월 결혼식을 올린 가수 김원준(44)이 '자기야 백년손님'에 출연해 아내와 신혼생활을 공개했다.

지난해 6월 2일 방송된 SBS 예능 '자기야 백년손님'에는 류승주, 김원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원준은 이날 아내를 본 첫 느낌으로 "교통사고를 당한 것 같은 느낌이었다. 그만큼 아내가 갑자기 찾아온 거다"고 말했다. 게스트들은 "출혈이 컸나보다" "후유증이 큰 것 아닌가"라며 끼어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원준은 프로포즈 얘기를 공개했다. 김원준은 "1990년대에 미국 공연에 갔다가 핸드메이드 귀걸이를 샀다. 결혼을 결심하고, 20년간 고이 모셔놨던 귀걸이와 월급 통장을 꺼내서 줬다"고 말했다.

이어 결혼생활에 대해 말하던 김원준은 "어느 날 아내가 갑자기 '모두 잠든 후에' 오빠가 쓴 노래냐고 물었다"며 "자작곡 쓰는 사람들은 저작권 통장이 따로 있다면서?'라고 묻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김원준은 "'이 통장은 나중에 아이가 크면 그 때 물려주고 싶다. 건들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원준은 지난 4월 16일 오후 서울 대검찰청 예식장에서 열 네살 연하의 검사와 백년 가약을 맺은 후 지난 1월 첫딸을 얻었다.

노정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