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 이달의 핫카
BMW 540i xDrive M스포츠패키지+ 출시
이승한 기자  |  nyus449@gyotong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 신형 6기통 가솔린엔진 탑재
- 높은 효율과 강력한 퍼포먼스
-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실내
- 민첩·안전성 보장 ADAS 탑재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BMW그룹코리아가 강력한 엔진출력과 가속 성능을 자랑하는 최상위 가솔린 모델 뉴 540i xDrive M스포츠패키지플러스를 새롭게 출시했다.

신형 BMW 트윈파워 터보 직렬 6기통 가솔린엔진을 탑재한 모델로 이전보다 34마력이 상승된 최고출력 340마력에 최대토크 45.9kg·m 힘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단 4.8초 만에 가속하며 최고속도는 시속 250km다. 복합연비는 ℓ당 10.2km이고,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km당 170g이다. 또한 스텝트로닉 8단 스포츠 자동변속기를 장착해 빠르고 정밀한 기어 변속이 가능하며, 인텔리전트 사륜구동시스템인 ‘xDrive’를 활용해 필요에 따라 엔진 구동력을 네 바퀴 모두로 분배해 안정적이며 뛰어난 가속 성능을 제공한다.

19인치 더블스포크 664 M 블랙휠과 센사텍 대시보드, M 스포츠 스티어링 휠을 통해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분위기가 강조됐다. 또한 바워스&윌킨스 다이아몬드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을 적용해 차량 내부에서도 스튜디오 같은 최상 음질을 경험할 수 있다.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컨트롤에 어댑티브 모드가 추가돼 운전자 주행 특성에 맞춰 차량 세팅을 능동적으로 조절할 수도 있다. 또한 인테그럴 액티브 스티어링을 기본 장착해 주어진 상황에 알맞게 뒷바퀴 조향 각도를 조절함으로써 더욱 직관적인 핸들링이 가능하다. 뒷바퀴 조향 각도는 시속 60km 이하에서 앞바퀴와 반대방향으로, 60km 이상에서는 앞바퀴와 동일한 방향으로 변경돼 저속에서는 민첩한 코너링을, 고속에서는 안정되고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더불어 뉴 5시리즈 가장 큰 특징인 반자율주행 기능 역시 기본 탑재돼 편리하고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전방 차량과 충돌이 예상되면 시각·청각 경고와 함께 자동으로 조향·가속·제동을 도와주는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운전자가 차선을 변경할 때 사각지대에 위치한 후방 차량 존재를 사이드 미러 알람 램프를 통해 확인하고 스티어링 휠을 움직여주는 ‘차선변경 경고시스템’, 운전자가 의도하지 않게 차선을 이탈할 때 운전자에게 경고하는 ‘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 차선 이탈 또는 측면 충돌이 예상될 경우 스티어링 휠에 진동 및 자동으로 진행 반대 방향으로 이동을 돕는 ‘차선 유지 보조 및 액티브 측면 충돌 보호 시스템’이 포함된다.

가격은 부가세 포함 1억140만원이다.

이승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사고 갑론을박

【교통사고 갑론을박】무단횡단하다 사고난 피해자 1초전에 보았다면 가해자 무죄

【교통사고 갑론을박】무단횡단하다 사고난 피해자 1초전에 보았다면 가해자 무죄
● 사건 개요 - 피고인은 택시 운전업무에 종사하는자로 2016. 7. 30. 2...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 사건 개요- 피고인은 펜션 운영자이며, 고소인은 펜션 인근 농지 소유자이다. ...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