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 자동차 > 국산차
필리핀에 ‘현대드림센터 5호’ 개관
이승한 기자  |  nyus449@gyotong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 10일 라구나 주 칼람바 지역에
- 가나·인니·캄보디아·베트남 이어
- 우수한 직업 교육 및 취업 지원
- “청년 자립과 기술질 향상 도움”

   
▲ (두 번 째줄 가운데 왼쪽부터)리차드 엘 리(Richard L. Lee) 필리핀 대리점 회장, 마 페 페레즈 아구도(Ma. Fe Perez-Agudo) 필리핀 대리점 사장, 저스틴 마크 치페코(Justin Marc Chipeco) 칼람바 시장, 이용석 현대차 아태지역본부장, 콘래드 마티(Conrad Marty) 필리핀 대리점 부회장, (세 번 째줄 가운데 왼쪽부터)이병훈 현대차 사회문화팀장, 에드워드 고(Edward Go) 필리핀 대리점 회장과 필리핀 현지 청년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현대자동차가 지난 10일(현지시간) 필리핀 라구나 주 칼람바 지역에 있는 차량출고·정비센터(Hyundai Logistics Center)에서 저스틴 마크 치페코(Justin Marc Chipeco) 칼람바 시장과 마 페 페레즈 아구도(Ma. Fe Perez-Agudo) 필리핀 대리점 사장, 이용석 현대차 아태지역본부장, 이병훈 현대차 사회문화팀장, 박제홍 플랜코리아 실장 등 현지 정부 및 드림센터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드림센터’ 개관식을 가졌다.

이번에 개관한 필리핀 드림센터는 지난 2013년 1월 가나에 세운 1호 드림센터를 시작으로 인도네시아·캄보디아·베트남에 이은 다섯 번째 시설로 현대차가 국제개발구호 NGO 플랜코리아와 함께 개발도상국 교육 불균형 해소 및 안정적 일자리 창출 등을 목표로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글로벌 사회공헌사업이다.

필리핀 ‘현대 드림센터’는 교육생 최종학력 및 정비직업교육 이수 경력에 따라 초급·중급·고급 3개 코스로 각 6개월간 1년에 2번씩 진행된다. 연간 90명을 대상으로 자동차 정비 기술, 고객응대 서비스 매니저, 보증담당자, 사내강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직업 교육을 진행한다.

현대차는 현지 청년이 우수한 환경에서 전문 인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현지 딜러사 정비망에 실질적으로 필요한 교과과정 개발·교육, 센터 개보수를 통한 강의실·실습장 확충 및 기숙사 제공, 교보재·기자재와 신규강사 인건비 등 다양한 지원이 이뤄진다. 특히 현대차는 양질의 일자리를 얻기 어려운 상황에 처한 현지 저소득층 고졸 청년을 대상으로 자동차 정비 기술을 진행해 우수한 인재 양성은 물론 현지 딜러점 등에 취업 기회를 제공하는 등 현지 청년 자립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 필리핀에 개관한 현대드림센터 5호 전경

현지 교육생 디에고 카이냅(Diego Cainap·18)씨는 “현대드림센터 교육에 참여할 수 있는 것은 매우 큰 행운”이라며 “항상 자동차 정비사가 되는 것이 꿈이었고 드림센터는 꿈에 한걸음 다가갈 수 있도록 도와줬으며 정비교육을 통해 내 자신과 가족 삶이 더 좋아질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필리핀 현대드림센터는 현대차 체계적인 서비스 교육과정을 바탕으로 작업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실질적 기술을 단기간에 교육해 현지 청년 자립과 정비기술 품질향상에 도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현지 판매 대리점·딜러와 긴밀히 협력해 정비기술뿐 아니라 서비스 고객응대 전문가, 보증관리 전문가, 사내 강사 등 현장에서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현지 채용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개발도상국에 선진 기술을 전파하고 현지 청년 자립을 지원하는 동시에 우수 서비스인재 확보로 기업경쟁력 향상에도 기여하는 CSV(공유가치창출) 사업인 현대드림센터 프로젝트를 향후에도 연 1회 신규설립을 목표로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이승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