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 자동차 > 수입차
윤성빈 선수 BMW ‘프렌드 오브 더 브랜드’ 선정
이승한 기자  |  nyus449@gyotong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1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 사륜구동 X 패밀리 홍보대사
- ‘뉴 X2’와 ‘뉴 X5’ 등 경험해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BMW코리아가 지난 7일 열린 ‘2018부산국제모터쇼’ 프레스데이 행사에서 대한민국 스켈레톤 국가대표 윤성빈 선수를 ‘프렌드 오브 더 브랜드(Friend of the Brand)’로 선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프렌드 오브 더 브랜드’는 일정 기간 동안 각종 대외 활동을 통해 BMW 브랜드와 차량을 알리는 홍보대사로, 지난 3월 국민타자 이승엽씨를 고성능 브랜드 M을 대표하는 인물로 선정한데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BMW코리아는 탄탄한 체격과 스피드는 물론 얼음 위에서 완벽한 구동력을 배분하는 스켈레톤 경기 특성을 고려해 윤 선수를 BMW 사륜구동 스포츠다목적차량(SUV) 라인업 X 패밀리 홍보대사로 선정했다. 윤 선수는 이날 부산국제모터쇼 BMW 전시관에서 국내 최초로 공개된 ‘뉴 X2’를 타고 나와 홍보대사 선정 소감과 함께 향후 활동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이에 앞서 윤 선수는 지난 3일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BMW드라이빙센터에서 차량 인도식을 가졌다. 뉴 X3가 전달됐고, 향후 1년 동안 X 패밀리 완전히 새로운 모델인 ‘뉴 X2’와 풀 체인지를 앞두고 있는 ‘뉴 X5’ 등 다양한 모델을 체험할 예정이다. 또한 BMW가 진행하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에 참여하고, X 패밀리를 직접 타고 다니며 브랜드 알리기에 나선다.

김효준 BMW코리아 회장은 “윤 선수는 시속 140km 속도로 트랙을 미끄러져 내려가면서도 침착한 플레이로 한국에 썰매 종목 사상 첫 금메달을 안겼다”며 “힘과 스피드, 넘치는 자신감은 BMW X 패밀리 라인업과 완벽하게 어울린다”고 말했다.

윤 선수가 가장 먼저 경험하게 되는 뉴 X3 xDrive30d는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방식인 xDrive 기술이 탑재돼 온·오프로드를 가리지 않는 탁월한 주행성능을 갖춘 중형 스포츠액티비티차량(SAV)으로, 직렬 6기통 디젤엔진을 통해 최고출력 265마력에 최대토크 63.3kg·m 힘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 시간이 5.8초에 불과하다.

한편, 윤 선수는 2012년 스켈레톤에 입문해 3개월 만에 국가대표로 발탁됐다. 데뷔 당시 세계랭킹 70위에 머물던 윤 선수는 2014소치동계올림픽과 BMW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월드컵 대회 등을 거치며 세계랭킹 1위로 단숨에 올라섰다. 2018평창동계올림픽에서 동양인 최초로 썰매 종목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승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사고 갑론을박

【교통사고 갑론을박】무단횡단하다 사고난 피해자 1초전에 보았다면 가해자 무죄

【교통사고 갑론을박】무단횡단하다 사고난 피해자 1초전에 보았다면 가해자 무죄
● 사건 개요 - 피고인은 택시 운전업무에 종사하는자로 2016. 7. 30. 2...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 사건 개요- 피고인은 펜션 운영자이며, 고소인은 펜션 인근 농지 소유자이다. ...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