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 이달의 핫카
모터스포츠 감성 물씬 ‘벨로스터 N’ 판매
이승한 기자  |  nyus449@gyotong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 국내에서 처음 선보이는 고성능차
- 2.0 터보 엔진 … 6단 수동변속기
- 고성능에 특화된 첨단사양 장착돼
- 단일 트림 운영에 가격은 2965만원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현대자동차가 자사 고성능 철학과 모터스포츠로부터 얻은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개발된 벨로스터 N을 20일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벨로스터 N은 ‘펀 투 드라이브(Fun to Drive, 운전의 재미)’라는 고성능 라인업 N 철학에 따라 지난해 유럽에서 출시된 ‘i30 N’에 이어 개발된 현대차 두 번째 고성능차다.

‘운전의 재미’라는 철학을 따르는 N의 3대 고성능 DNA는 코너링 악동(Corner Rascal, 곡선로 주행능력), 일상 속 스포츠카(Everyday Sports Car), 레이스 트랙 주행능력(Race Track Capability)이다.

벨로스터 N은 최고출력 275마력에 최대토크 36.0kgf·m 힘을 갖춘 ‘N 전용 고성능 가솔린 2.0 터보 엔진’과 ‘N 전용 6단 수동변속기’를 장착해 파워풀한 동력성능을 보여준다. 또한 ‘N 전용 고성능 브레이크’를 탑재해 고성능차에 걸맞은 우수한 제동성능을 확보했다.

차체 주요구조 보강설계로 향상된 차체강성 및 내구성을 갖췄고, 섀시 차축구조와 강성강화를 통해 높아진 주행안정성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신규 로직이 적용된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휠(R-MDPS)과 스티어링 강성 및 마찰 개선을 통해 강화된 핸들링 응답성을 확보했다. 다양한 주행감성 체험이 가능한 5종(에코·노멀·스포츠·N·커스텀)의 드라이빙 모드(N 그린 컨트롤 시스템) 등으로 N만의 차별화된 퍼포먼스를 구현했다.

이와 함께 주행모드 간 승차감을 명확하게 차별화하는 ‘전자식제어서스펜션(ECS)’, 변속 충격을 최소화하고 다이내믹한 변속감을 구현하기 위한 ‘레브매칭(변속 시 RPM을 동기화해 부드러운 변속 가능)’, 발진 가속성능 극대화를 위한 ‘런치 컨트롤(정지 상태에서 출발 시 엔진 RPM 및 토크를 제어해 가속성능 극대화)’ 등이 적용됐다. 글로벌 타이어 제조사 미쉐린과 피렐리가 만든 고성능 타이어가 탑재됐다.

현대차는 공력 및 냉각 성능을 고려한 공격적이고 대담한 내·외장 디자인을 통해 고성능 N만의 정체성을 시각화했다고 밝혔다. 차체 전면은 N 로고가 적용된 유광블랙 메시 그릴, 독특한 형상의 레드 프런트 스플리터, 날개형상 외장형 에어커튼 등으로 낮은 무게중심의 안정적이고 넓은 느낌을 선사한다. 측면은 고광택 블랙 아웃사이드 미러, 고성능 디자인 콘셉트 알로이 휠, 레드 컬러가 조합된 크롬 재질 유광블랙 사이드실 몰딩 등으로 스포티하고 역동적인 스타일을 연출했다. 후면은 수평 레이아웃 범퍼 캐릭터 라인, 가로타입 리플렉터, 2단 리어 스포일러, 입체적인 디자인 대구경 머플러 등으로 N 만의 안정적이면서 강인한 모습을 갖췄다.

실내는 4.2인치 컬러 TFT-LCD로 최적화된 정보를 표시하는 ‘N 전용 클러스터’, 그립감을 강화하고 버튼 조작성을 극대화한 ‘N 전용 스티어링 휠’, 다이내믹한 착좌감과 측면부 지지성을 확보한 ‘N 전용 스포츠 버켓 시트’ 등 전용 인테리어 사양으로 차별화된 이미지의 고성능 운전공간을 연출했다.

벨로스터 N은 고성능 가솔린 2.0 터보 엔진과 6단 수동변속기 단일 트림으로 운영되며 가격은 2965만원이다. 퍼포먼스 패키지(200만원), 멀티미디어 패키지(100만원), 컨비니언스 패키지(60만원)를 각각 추가 선택할 수 있다. 특히 퍼포먼스 패키지를 선택하면 피렐리 타이어, 19인치 알로이 휠, N 코너 카빙 디퍼렌셜, 능동 가변배기 시스템, N 전용 대용량 고성능 브레이크, 브레이크 캘리퍼 N 로고 등이 적용된다. 이중 ‘N 코너 카빙 디퍼렌셜’은 전자식 차동제한장치로 좌우 바퀴 구동력을 주행 상황에 맞게 최적 배분함으로써 선회 시 미끄러짐 없이 빠르고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하도록 돕는다.

벨로스터 N은 전용 고성능 엔진과 파츠 생산을 위해 지난 11일부터 프리오더가 시작됐으며 6영업일 만에 500여대가 계약됐다. 이는 벨로스터 N이 다양한 고성능 사양이 기본 적용됐음에도 불구하고 합리적인 가격대로 책정된 점과 국내 첫 고성능 모델로서 높은 관심을 끌고 있기 때문으로 현대차는 분석하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벨로스터 N은 서킷이나 트랙은 물론 일반 도로에서도 드라이빙 즐거움을 주고 최적 성능을 구현하는 데일리 고성능차”라며 “벨로스터 N을 통해 더 많은 사람이 가슴 뛰는 운전 재미를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벨로스터 N의 고성능과 뛰어난 기술력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이벤트를 마련했다. 우선 20일부터 약 한달 간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에 ‘N 브랜드 체험관’을 운영한다. 벨로스터 N, i30 N(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 완주 차량), i20 WRC 등 고성능 차량 라인업을 전시하고 벨로스터 N 주행 시뮬레이터를 통한 가상 주행 체험과 브랜드 영상 및 이미지 전시물 등을 통해 N 브랜드 탄생을 위한 현대차 노력과 미래 비전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20일부터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과 고양 및 전국 레이싱 카페 등 18곳에 ‘벨로스터 N 체험존’을 마련하고 고객이 직접 벨로스터 N 주행 시뮬레이터를 통해 가상 주행 경기를 펼치는 ‘벨로스터 N 온라인 컵’을 개최한다. ‘벨로스터 N 온라인 컵’은 총 6주간 예선과 8월초 결선으로 진행되며 입상자에게는 소정의 상품과 상금이 제공되고 우승자에게는 상금과 함께 벨로스터 N을 트랙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행사 참가 기회가 주어진다.

마지막으로 동호인이 서킷에서 벨로스터 N을 체험해 보는 ‘서킷 데이’, 벨로스터 N 상품성을 생생히 체험해 볼 수 있도록 구매 고객 서킷 체험을 위한 ‘오너스 데이’, KSF 트랙 데이와 연계한 ‘익스피리언스 데이’ 등 모터스포츠와 고성능 차량을 즐기는 고객을 위한 체험 위주 마케팅을 지속할 계획이다.

이승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포스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사고 갑론을박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교통사고 갑론을박】교통방해죄 무죄 판결로 이웃 간 토지 통행 분쟁에 관한 기준을 마련하다!
● 사건 개요- 피고인은 펜션 운영자이며, 고소인은 펜션 인근 농지 소유자이다. ...

【교통사고 갑론을박】 선행 자전거 운전자의 급 유턴에 따른 손해배상책임 인정

【교통사고 갑론을박】 선행 자전거 운전자의 급 유턴에 따른 손해배상책임 인정
● 기초 사실- 매년 4월 22일은 늘어가는 교통문제에 대한 대안으로 자전거 이용...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