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포항에 ‘전기차 폐배터리 재활용시스템’ 구축
상태바
경북도, 포항에 ‘전기차 폐배터리 재활용시스템’ 구축
  • 이성일 기자 sllee@gyotongn.com
  • 승인 2019.0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신문 이성일 기자]【경북】경북도는 포항에 전기자동차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을 위한 규제자유특구 지정을 추진한다.

도는 전기차 증가에 따라 앞으로 폐배터리를 검사하고 분류해 부품을 재사용하고 소재를 재활용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에 배터리 리사이클 규제자유특구 지정을 신청해둔 상태다.

도는 아직 폐배터리 재활용산업 환경이 조성되지 않아 환경부, 산업부, 국토부 등 관련 부처와 협의해 관련 규정을 만들어 신 성장산업으로 육성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이차전지 연구개발, 생산, 재활용으로 이어지는 가속기 기반 차세대 배터리파크 조성 사업도 함께 추진하는 등 사업안을 마련한 뒤 1500억원 정도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으로 신청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 사업의 파급 효과가 상당할 것으로 본다”며 “특구제도를 활용한 차세대 배터리 파크를 조성해 포항형 일자리 모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