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푸르메재단과 나눔 캠페인 실시
상태바
볼보, 푸르메재단과 나눔 캠페인 실시
  • 이승한 기자 nyus449@gyotongn.com
  • 승인 2019.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중증 장애인 자립 지원 활동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성인 중증 장애인 자립생활 지원을 위해 푸르메재단과 함께하는 나눔 캠페인을 실시한다. 일환으로 5월 한 달간 전국 23개 서비스센터에서 봄철 안전주행을 위한 무상점검을 실시하고, 유상수리 고객에게 마포푸르메직업재활센터가 운영하는 발달장애인 디자인공작소 ‘아텐토’와 협업해 완성한 특별 파우치를 증정한다.

캠페인은 건강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일조한다는 볼보 사회공헌 철학에 따라 마련됐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지난 2017년부터 장애인 재활과 자립을 돕는 비영리재단 푸르메재단과 협약을 맺고 장애어린이 기금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협업은 성인 중증 장애인을 대상을 확대해 이들이 지역 사회 구성원으로써 사회활동에 참가하고, 이를 기반으로 자립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이를 위해 장애인의 직업적 능력을 개발하고 지역사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훈련과 활동을 지원하고 있는 ‘아텐토’와 협업해 특별 파우치 2종을 제작했다. 볼보는 이를 자사 마케팅 활동 용도로 구매함으로써 성인 중증 장애인 자립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우리 사회가 다양성을 인정하고 모두가 함께 행복한 사회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장애와 비장애 사이에 자리하는 편견을 없애고,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캠페인이 중증 장애를 겪고 있는 이들이 사회와 교감하고 사회구성원으로써 각자 자리를 찾아가는 일조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나눔 캠페인 일환으로 볼보는 5월 한 달 동안 전국 23개 서비스센터를 통해 봄철 안전 주행을 위한 12가지 항목에 대해 무상점검을 진행한다. 점검 항목은 각종 오일류와 휠/타이어, 브레이크 패드, 냉각수/부동액, 배터리 등이다. 특히 기간 중 무상점검을 받은 고객은 물론 보험수리를 포함한 유상수리 고객 전원에게 아텐토와 협업해 제작한 특별 파우치를 증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