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떠나기 전 가장 먼저 할 일은 ‘에어컨 필터교체’”
상태바
“여름휴가 떠나기 전 가장 먼저 할 일은 ‘에어컨 필터교체’”
  • 김정규 기자 kjk74@gyotongn.com
  • 승인 2019.0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카, ‘여름 휴가철 차량 준비’ 소비자 설문조사 진행
車 공기청정기(13.8%), 차량용 햇빛 가리개(12%) 순

[교통신문 김정규 기자] 여름 휴가철을 대비해 내 차에 가장 필요한 장비 및 준비사항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 44.3%가 ‘에어컨 필터 교체’를 선택했다.

직영 중고차 기업 케이카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성인 남녀 442명을 대상으로 ‘여름 휴가철 차량 준비’에 대한 온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 같이 응답했다. 에어컨 필터 교체를 선택한 이유로는 ‘더운 여름에는 에어컨을 자주 사용하기 때문’, ‘장마철에는 에어컨에서 냄새가 많이 날 수 있어 미리 교체해야 한다’ 등의 의견이 있었다. 실제로 에어컨 필터는 보통 6개월 주기로 교체해야 하며, 필터를 교체하면 바람의 세기나 시원함 정도가 상승하기 때문에 휴가 전 필터를 확인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이어 ‘차량용 공기 청정기(13.8%)’가 2위를 차지했다. 그 외에 뜨거운 태양을 가려줄 ‘차량용 햇빛 가리개(12%), 블랙박스 (10.9%), 통풍 시트(9.5%)가 뒤를 이었다.

다음으로 여름휴가 가족, 연인과 함께 타고 싶은 차는 무엇인가에 대한 질문에는 ‘적재공간이 넓은 SUV(50.5%)’가 응답자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차량의 넉넉한 실내공간을 선호하는 레저·캠핑족이 증가하고 SUV의 디자인, 성능, 승차감 등이 개선됨에 따라 실용성이 높은 SUV를 휴가 차량으로 선호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어 미니밴과 이동부터 숙박, 취사까지 한 번에 가능한 캠핑카가 각각 17.2%로 동률을 기록했다. 세단이 11.3%, 스포츠카가 3.6%로 나타났다.

누구 차를 타고 갈 것인지를 묻는 질문에는 본인 차를 이용한다는 응답이 50.7%로 가장 높았다. 이어 차 있는 친구 혹은 가족과 함께 하거나(25.9%), 렌터카를 이용한다는 응답(19.3%)도 비교적 높게 나타났다.

정인국 케이카 대표이사는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SUV의 인기를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며 “여름 휴가철 장거리 이동이 많은 만큼 에어컨 필터 교체, 차량용 공기 청정기 등 장거리 주행을 위한 필수 아이템을 구비하면 더욱 쾌적한 자동차 여행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