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수능날 수험생 수송 차량 64대 운영
상태바
서대문구, 수능날 수험생 수송 차량 64대 운영
  • 안승국 기자 sgahn@gyotongn.com
  • 승인 2019.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전 6~8시10분…신촌·홍제·서대문역 등에 배치

[교통신문 안승국 기자] 서울 서대문구가 올해 대입 수능날인 14일 오전 수험생 수송 차량 64대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모범운전자 서대문구지회가 12대, 관내 6개 택시 업체가 28대, 서대문구 자동차전문정비사업조합이 10대, 서대문구 각 동주민센터가 행정 차량 14대를 지원한다. 수송 차량은 신촌역, 홍제역, 서대문역, 아현역, 가좌역, 독립문역, 연희교차로, 남가좌동사거리 등에 배치돼 오전 6~8시10분까지 무료 운행된다.

구는 차량 앞 유리창에 '수험생 수송 지원차량' 표시를 부착해 수험생이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수험생 이동 시간에 맞춰 시내버스와 마을버스를 증차하고, 개인택시 부제를 해제한다. 한편 구에는 명지고, 이대부고, 인창고 등 모두 6개 시험장이 있으며, 응시 신청 인원은 총 3327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