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내년 버스전용차로 3개 구간 확대
상태바
광주광역시, 내년 버스전용차로 3개 구간 확대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19.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진로 광천∼계수사거리, 상무로 운천저수지∼도산역, 북문로 등
내년 상반기 20.2㎞ 구간 설치…하반기 시행 예정

[교통신문 박정주 기자]【광주】 광주광역시는 시내버스의 정시성 확보로 대중교통 이용활성화를 위해 내년 상반기에 버스전용차로 3개 구간 20.2㎞를 추가로 확대 설치하고 하반기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버스전용차로는 교통정체가 심한 출퇴근시간대에 시내버스, 어린이통학버스 등이 신속하게 운행할 수 있도록 승용차나 일반승합차의 통행을 제한하는 제도다.

광주 버스전용차로는 1994년에 최초 시행돼 현재 상무로 등 8개 구간 47.2㎞가 운영되고 있다. 토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오전 7시부터 9시까지, 오후 5시30분부터 7시30분까지 출퇴근시간제로 운영 중이다.

내년 확대 구간은 무진로 광천사거리에서 계수사거리까지 2.5㎞ 양방향, 상무로 운천저수지에서 도산역까지 6.8㎞ 양방향, 북문로 동운고가에서 동림동 장애인복지관까지 1.6㎞ 단방향 구간이다.

광주시는 편도 3차로 이상으로 출퇴근시간대 버스의 통행량이 많은 구간을 대상으로 광주지방경찰청과 협의해 확대구간을 선정했으며, 지역주민들의 이해를 돕고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12월 중 주민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박갑수 시 교통정책과장은 “차량등록 대수가 해마다 늘고 있고 그중 승용차의 비율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도로의 확장은 한계가 있어 교통정체 해소 및 기후변화대응을 위해 대중교통 이용활성화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버스의 정시성 확보 등 대중교통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