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동·냉장 화물차량 ‘실시간 온도관제’ 손쉽게
상태바
냉동·냉장 화물차량 ‘실시간 온도관제’ 손쉽게
  • 이재인 기자 koderi@gyotongn.com
  • 승인 2019.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지스팟, 플랫폼 실시간 관리 기술 상용화

[교통신문 이재인 기자] 통합운송관리 서비스 기업인 로지스팟이 냉동·냉장 화물차량 내부의 온도 변화를 실시간 관리·조절 가능한 ‘실시간 온도관제 기능’을 출시·가동한다.

회사에 따르면 온도관제 기능은 운영 중인 디지털 운송 플랫폼의 지입차 관리 기능에 새롭게 추가된 기능으로, 기업이 직접 운영하는 운송차량이나 냉동·냉장 화물차량 내부에 온도센서가 포함된 GPS를 장착, 기기를 활용해 차량의 실시간 위치 파악과 온도 관제를 가능케 한다.

디지털 운송 플랫폼에서 등록차량의 위치와 온도를 실시간으로 파악하면서 관제를 하며, 플랫폼 상에서 제한온도의 범위를 설정할 수 있고, 설정된 제한온도를 벗어나면 등록된 수신인들에게 실시간으로 카카오톡을 통해 알림이 전송된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특히, 운행 시간 동안의 시간 별 온도변화 추이를 그래프로 제공해서 시간대별로 변화하는 온도 현황을 쉽게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것은 물론, 각 배송지별 도착시점의 최종온도가 기록돼 설정된 온도 내에서 물품이 배송됐는지를 관리자가 확인토록 설계돼 있다.

박준규 로지스팟 대표는 “최근 새벽배송이나 가정 간편식 소비 증가 등 식품 및 식료품의 빠른 배송에 대한 요구가 증가하면서, 이를 가공하고 유통하는 업체들이 신선한 물품 배송을 위해 배송시간과 온도 변화에 더욱 민감해지고 있는 추세”라면서 “로지스팟의 디지털 운송 플랫폼에서 제공하는 체계적인 운송 차량 관리와 실시간 온도 관제를 통해 안심하고 빠르게 운송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