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SK플래닛, 주행소음으로 도로위험 감지 기술 개발
상태바
한국타이어-SK플래닛, 주행소음으로 도로위험 감지 기술 개발
  • 김정규 기자 kjk74@gyotongn.com
  • 승인 2020.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신문 김정규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SK플래닛과 함께 주행소음으로 도로 상태를 파악해 위험에 대응하는 ‘도로위험탐지 솔루션’을 공동 개발한다.

이는 차량이 달릴 때 소음을 인공지능(AI)과 딥러닝 기술로 분석해서 강우·적설·도로살얼음(블랙아이스)·사고발생 등 위험요소를 확인하고 제설, 염수분사 등의 대응을 빨리 하도록 돕는 기술이다.

한국타이어는 충남 금산, 핀란드 이발로 등 자체 타이어 성능 시험장에서 수집한 자료를 SK플래닛에 제공한다. 주행 중 소음 정보를 최대한 많이 확보해서 AI가 학습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게 한국타이어의 설명이다.

한국타이어는 “이외에도 KAIST와 미래기술 공동연구 및 산학협력을 위한 협약을 맺고 디지털 전환을 통한 혁신적 연구개발(R&D)과 디지털 기술 역량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