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4일까지 세척 작업···8개 자동차전용도 교통통제
상태바
5월 4일까지 세척 작업···8개 자동차전용도 교통통제
  • 김덕현 기자 crom@gyotongn.com
  • 승인 2022.0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설공단은 지난 25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강변북로 등 서울지역 자동차 전용도로의 교통정보 수집용 영상장비 세척을 위해 교통통제를 한다고 밝혔다.
세척작업 대상인 자동차 전용도로는 강변북로, 올림픽대로, 내부순환로, 북부간선로, 동부간선로, 서부간선로, 경부고속도로, 강남순환로 등 8개 노선이다.
세척 대상은 자동차 전용도로 내 가로등에 설치된 영상 감지 카메라 152대다.
영상 감지 카메라는 영상을 실시간으로 교통정보센터로 전송해 구간별 소통상황을 홈페이지와 도로 교통전광판을 통해 송출한다.
공단은 오전 10시~오후 5시까지 1~2개 차로를 부분 통제하며 15분씩 작업을 한다.
공단은 작업 중 안전을 위해 교통안전 시설물을 충분히 배치하고 안전거리를 확보하는 한편, 가능한 구간은 갓길작업으로 교통체증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설공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