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청라, 커넥티드카 거점 된다
상태바
인천 청라, 커넥티드카 거점 된다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2.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모사업 선정...국·시비 148억원 투입

[인천] 인천 청라국제도시가 미래형 자동차인 커넥티드카 기술개발 거점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산업혁신 기반 구축사업 공모에 '커넥티드카 무선통신기술 인증평가 시스템 구축사업'을 응모해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국·시비 148억원이 투입되는 이 사업은 커넥티드카 서비스의 핵심 기술인 무선통신 성능 검증, 무선통신과 연결된 전장품(전기를 동력원으로 하는 제품)의 인증평가 기술 개발,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이 주요 내용이다.
청라국제도시 로봇랜드에 2024년 문을 열 예정인 커넥티드카 소재·부품 인증평가센터에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커넥티드카는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이 적용돼 양방향 무선통신이 가능한 미래형 자동차다. 다른 차량을 비롯한 모든 사물과 통신 연결이 가능해 안전주행 정보 등 운전자를 위한 다양한 정보가 제공된다.
성용원 인천경제청 차장은 "이번 공모에 선정돼 세계적으로 개발 경쟁이 치열한 커넥티드카 관련 산업의 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며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신시장 진출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