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올해 항공 분야서 5천여 명 신규 채용"
상태바
국토부 "올해 항공 분야서 5천여 명 신규 채용"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산업 정상화 발맞춰 취업 지원 추진
지난달 21일 서울 김포공항 항공지원센터에서 열린 2024 공항일자리 채용의 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채용기업의 설명을 듣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항공일자리 취업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올해 말까지 항공산업에서 5천여 명 규모의 신규 채용이 진행된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최근 항공 수요가 회복됨에 따라 전국 공항 업무가 정상화되고 항공사가 인력 및 기재 확충에 나서는 데 따라 이 같은 지원책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2018년 개소한 항공일자리 취업지원센터는 항공 분야 취업 기회 및 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곳으로, 국토부·한국항공협회·인천국제공항공사·한국공항공사가 공동 운영한다.
센터는 우선 '지역별 릴레이 멘토링'을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수도권 및 지역에 위치한 항공 관련 대학의 채용 정보 불균형을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또 월 1회 혹은 상시적으로 '공항 상주기업 채용의 날'을 개최해 구직자와 전국 공항 내 상주기업 및 항공 분야 중소기업 간 일자리 매칭을 지원할 예정이다.
오는 5월부터는 '항공일자리 밋업(Meet-up)' 행사를 새롭게 추진한다. 청년 구직자와 국적 항공사 간 소통의 자리를 마련하고 기업별 취업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아울러 작년부터 시행 중인 공공분야 청년 인턴 사업을 항공 분야로 확대 적용한다. 오는 4∼6월 공모를 통해 34세 이하 청년 270명을 선정해 직무별 인턴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선발된 이들은 국적 항공사와 조업사 등 12개 주요 기업에서 일하게 된다.
이 밖에도 센터는 항공산업 잡페어, 일대일 상시 맞춤 취업 상담, 취업역량 강화 특강 등 다양한 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윤상 국토부 항공정책실장은 "항공 일자리 취업지원센터를 활용해 보다 많은 예비 항공인이 역량을 펼칠 기회를 갖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