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위험물 운송車 사고 정보’ 신속 전파
상태바
경기도, ‘위험물 운송車 사고 정보’ 신속 전파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공단과 협약

경기도가 최근 위험물질 운송 차량의 사고 정보를 도민에게 신속하게 전파하기 위해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국토교통부의 위험물질운송관리시스템이 경기도교통정보센터 돌발관리시스템에 연계돼 대형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위험물질 운송 차량 사고 정보를 센터 누리집(gits.gg.go.kr), 도로전광표지(VMS), 누리소통망(SNS), 대형 포털(네이버, 티맵) 등을 통해 도민에게 실시간 전파하게 된다.
위험물질 운송 차량은 석유 등 위험물(1만L 이상), 유해화학물질(5t 이상), 고압가스(가연성 6t 이상, 독성 2t 이상), 지정폐기물(10t 이상)을 실어 보내는 차량을 말한다.
지난 2월 한 달 동안 위험물질 운송 차량 위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하루 평균 1천25대가 경기도로 진입했으며, 2건의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