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美스타트업정키와 손잡고 관광기업 해외실증 지원
상태바
관광공사, 美스타트업정키와 손잡고 관광기업 해외실증 지원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는 미국의 스타트업 지원 재단 스타트업정키와 지난 9일 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관광기업 해외실증(PoC)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11년에 설립된 스타트업정키는 미국 월마트 창업자인 샘 월튼 일가가 직접 자금을 출연한 것으로 유명하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혁신기술·서비스 보유 국내 관광기업의 해외실증 지원, 글로벌 관광산업 디지털전환 및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분야 실증 공동 기획, 전문 분야 정보 교환 등 부문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김동일 관광공사 관광산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관광기업의 기술·서비스 실증을 할 첫 번째 국가로 인도네시아를 생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해외 관광 분야 정부 기관, 기업과의 사업 협력 기회를 적극적으로 확보해 국내 관광기업 서비스 수출 모델을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