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복합터미널 기본설계 완료
상태바
대전 유성복합터미널 기본설계 완료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목재 건축물로…연내 준공

[대전] 대전시는 지역 숙원사업인 유성복합터미널<실내투시도> 연내 준공을 위해 건립 기본설계를 끝마쳤다고 최근 밝혔다.
설계는 '출발의 순간, 머무름의 공간'이라는 주제로 처마를 활용한 공간 구성에 중점을 뒀다.
주요 구조물을 목재로 지으면서 지열 및 지하수를 활용하는 친환경 건축 요소를 접목했다.
또 각종 교통수단의 연계성을 고려해 차량 및 보행 동선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계획했다.
유성복합터미널은 구암역 인근 1만5천㎡ 부지에 건축 연면적 3500㎡로 오는 12월 문을 열 계획이다.
대전시는 이 사업에 총 465억원이 투입될 것으로 전망한다.
대전시 측은 "유성복합터미널 하루 이용객은 5천200명가량으로 예상된다"며 "사람들이 모이고 문화가 교류하는 공간으로 기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