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자전거 7천대 서울 도심 달린다
상태바
19일 자전거 7천대 서울 도심 달린다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화문~월드컵공원 총 21㎞
2024 서울자전거대행진 개최

이번 주 일요일 자전거 7천대가 서울 주요 도심을 달린다.

서울시와 ㈜러너블은 오는 19일 '2024 서울자전거대행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16회째를 맞는 이 대회는 자전거 동호회를 비롯해 7천명이 참가한다.

참가자들은 평소 차량에 밀려 마음껏 달리지 못했던 도로를 자유롭게 누빌 수 있다.

주행코스는 광화문광장을 출발해 한강대교 북단에서 강변북로로 진입한 다음 월드컵공원 평화광장 구간까지 총 21㎞다.

속도를 내지 않고 가족과 함께 여유롭게 달리는 비경쟁 라이딩으로 진행된다.

행사 당일 오전 7시부터 광화문광장 놀이마당에 집결해 8시에 출발한다.

상급자, 중급자, 초급자 등 그룹별로 순차 출발한다.

지난해 시범 운영한 프리 라이딩이 올해 정식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참가를 신청한 3천여명의 시민이 각자 원하는 장소에서 출발해 종착지인 월드컵공원 평화광장까지 다양한 루트로 도심 라이딩을 즐길 수 있다.

현장에는 참가자 안전을 위해 구급차 5대, 회송 버스 및 트럭 각 1대, 경찰차 2대 등이 배치돼 안전사고 및 돌발상황에 대비한다.

또 자전거 안전요원 300명이 행진 대열을 둘러싸고 전 구간을 함께 달린다.

시는 안전한 행사 진행을 위해 주행 구간 도로의 차량을 단계적으로 제한한다.

오전 5시 30분부터 10시까지 광화문광장과 세종로사거리, 서울역, 용산역, 한강대교북단, 강변북로 일산방향, 가양대교IC, 월드컵공원 등을 대회 진행 상황에 따라 순차적으로 통제한다.

자세한 내용은 자전거대행진 사무국(☎02-2031-1913), 120다산콜센터(국번없이 120)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