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환경협회, 인니 산업·학계와 친환경차 보급 위해 맞손
상태바
車환경협회, 인니 산업·학계와 친환경차 보급 위해 맞손
  • 김덕현 기자 crom@gyotongn.com
  • 승인 2024.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자동차환경협회는 인도네시아에서 친환경차 보급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인니 기업, 대학 및 학회 등과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우선 협회는 지난 6일 인도네시아 전기이륜차 제조기업 eMOA와 ‘인도네시아 전기이륜차 보급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회는 eMOA와의 협약으로 내연기관 이륜차의 전동화와 배터리 교환 시스템(BSS)에 대한 기술 지원, 인도네시아 내 전기이륜차 보급을 촉진하기 위한 충전시설 구축 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협회는 내연기관의 전기차 개조·전기차 충전 분야의 회원사가 인도네시아 친환경차 산업에 진출하는 데 있어 중요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어 7일에는 동남아시아 최대 산업지역인 치카랑에 위치한 프레지던트 대학교(President University) 및 한·인도네시아경영학회와 ‘인도네시아 친환경 자동차 사업의 학술·연구교류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단체들은 이번 협약으로 ▲전기이륜차 및 전기차 보급 확대 ▲전기·수소 충전소 구축 및 운영 ▲친환경차 제도 및 정책 현황·산업 동향 정보 공유 ▲공동 학술연구 수행 및 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협회는 양국 간 기술 및 학술교류로 대기환경 개선과 친환경차 보급에 이바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정종선 한국자동차환경협회장은 “이번 협약으로 친환경차 산업의 인니 진출 기반을 마련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협회 회원사들과 인도네시아 기업 간 기술 교류와 산업 협력, 그리고 인도네시아의 친환경차 문화 확산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