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호선 별내선-진접선 연결 계획 ‘적신호’
상태바
8호선 별내선-진접선 연결 계획 ‘적신호’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타당성 기준 미달 부결

서울 지하철 8호선 연장인 별내선과 4호선 연장인 진접선을 연결하려던 계획에 차질이 생겼다.

기획재정부 4차 재정사업평가위원회가 최근 심의에서 별내선 연장 사업을 부결했다.

별내선은 8호선 서울 암사역∼별내역 12.8㎞ 건설됐으며 8월 개통될 예정이다.

남양주시는 여기에 더해 진접선 별가람역까지 3.2㎞를 추가로 이으면서 그사이에 별내중앙역을 신설하는 방안을 추진했다.

3기 신도시인 왕숙지구 교통 수요 등을 해결하기 위해서다.

별내선 연장 노선은 제4차(2021∼2030년)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포함돼 기대가 컸으며 주광덕 시장도 중앙부처와 경기도지사, 국회의원 등을 찾아다니면서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러나 예비타당성 조사 결과가 기준에 못 미쳐 재정사업평가위 심의에서 제동이 걸렸다.

수도권 철도사업의 예비타당성 기준은 비수도권보다 경제성과 정책성 평가가 높고 지역 균형발전 항목이 제외된다.

남양주시는 이번 결과를 검토한 뒤 재도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