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 안전운임제 재도입하라”
상태바
“화물 안전운임제 재도입하라”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물연대, 15일 도심서 집회

토요일인 지난 15일 서울 도심 곳곳에서는 화물차 기사의 적정 임금 보장을 위한 안전운임제 재도입을 요구하는 집회가 열렸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공원 앞에서 '화물 노동자 총력투쟁 결의대회'를 열고 화물 노동자들이 장시간 고강도 노동에 시달리고 있다며 안전운임제 재도입을 촉구했다.

주최측 추산 약 1만명이 모인 이날 결의대회에서 이들은 안전운임제가 종료된 후 지난해 한 해에만 화물차 사고로 847명이 사망했을 정도로 화물 노동자의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안전운임제는 화물차 기사들의 적정 임금을 보장해 과로·과적·과속을 방지하겠다는 취지로 2020∼2022년 3년간 일몰제로 시행된 후 종료됐다.

화물연대는 "안전운임제 재도입과 전 차종·전 품목에 대한 안전운임제 적용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