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 ‘실차매칭서비스’ 도입
상태바
SK엔카, ‘실차매칭서비스’ 도입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08.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의 중고차 쇼핑몰 SK엔카(www.encar.com 대표이사 박성철)는 더욱 강력한 허위매물 차단 시스템을 구현하기 위해 '실차매칭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도입했다고 밝혔다.

실차매칭서비스는 차량을 등록할 때 차량 번호와 함께 해당 차량의 제조사, 모델, 연식 등의 차량 정보를 입력하면 보험개발원에서 제공하는 차량D/B와 입력 정보를 비교, 모두 정확히 일치해야 차량이 등록되는 시스템이다.

즉, 차량 번호를 입력해도 해당 차량의 제조사와 모델, 연식 등 모든 정보를 정확히 입력하지 못하면 차량 등록이 불가능 한 것.

이는 실제로 보유하지 않은 차량도 차량 번호만 알면 등록할 수 있었던 부분을 차단하기 위한 것으로 그만큼 차량 번호 도용 가능성을 낮춘 것이다.

박홍규 SK엔카 인터넷&마케팅 사업본부장은 “실차매칭서비스는 허위매물을 등록 단계에서부터 차단할 수 있는 보다 업그레이드된 매칭서비스로 허위매물을 줄이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본다”며 “허위매물을 강력히 단속하겠다는 의지가 확고한 만큼 앞으로도 선도적으로 신뢰할 수 있는 중고차 시장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SK엔카는 허위매물을 없애기 위해 지난해부터 허위매물 전담 T/F팀을 구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클린엔카 캠페인, 가입 시 본인 인증 강화, 오프라인 신고센터 등 다양한 제도적 장치를 도입, 운영중이다.
자세한 사항은 SK엔카 홈페이지(www.encar.com)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