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단체 “이커머스 선불결제 수수료율 높다”
상태바
소비자단체 “이커머스 선불결제 수수료율 높다”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4.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준 공개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일부 이커머스 업체 선불전자지급수단(선불결제) 수수료율이 너무 높다며 산정 기준과 정보를 제공하라고 촉구했다.

녹색소비자연대 등 10여 개 소비자단체로 구성된 협의회는 최근 성명을 통해 영세가맹점 선불결제 수수료율이 배달의민족 3.00%, 쓱닷컴과 G마켓 2.49% 등으로 높다며 이같이 밝혔다.

선불결제는 배민페이·쓱페이·스마일페이 등 이커머스 자체 포인트를 충전해서 결제하는 방식이다.

선불결제 수수료율은 카드 결제보다 높기 때문에 고객이 선불결제를 선택하면 가맹점 수수료 부담이 커진다.

협의회는 "연매출 3억원 이하 영세 가맹점의 오프라인 신용카드 수수료가 0.5%인 점과 비교해 선불결제의 높은 수수료율은 납득되지 않는다"며 "이는 소상공인들에게 부담을 주고 이런 부담은 최종 소비자에게 전가되는 구조로 이어져 고물가로 인한 시장 불안을 가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간편결제 업체들은 수수료 체계에 대한 명확한 산정 기준을 제시하고 시장에서 납득할 수 있는 적정 수수료율을 설정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