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신문

상세검색
기사 (전체 2,24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사설]택시민원, 올바르게 판단해야
[교통신문] ‘택시가 승차를 거부했다’, ‘가자는 데로 안가고 빙빙 둘러 갔다’는 등 택시 이용 승객들이 제기한 민원에 대해 택시에 문제가 있었다고 판단되면 택시 운전자에 대한 처분을 내리는데, 간혹 민원인과 해당 택시 운전자의 진술 내용을 들어봐도
교통신문   2019-05-21
[사설] [사설]사업용자동차 운전자 연금, 일리 있다
[교통신문]고령자 교통안전 문제에 관한 사회적 관심이 증가하고 있는 사이 계속 예기치 못한 사고가 일어나고 있다. 그러나 여전히 손에 잡히는 대책이 안보여 답답하다. 그런 가운데 고령자 면허증 반납에 대한 지원을 두고도 이견이 나오고 있어 답답함을 더
교통신문   2019-05-21
[사설] [사설] 중앙정부가 버스 재정 지원해야
[교통신문] 초유의 버스대란 위기를 보면서 많은 전문가들이 이런저런 견해를 내놓고 있지만, 역시 관건은 돈 문제로 좁혀진다. 즉 안정적인 버스 운행을 유지하며, 버스 근로자들의 소득을 일정 수준 보장하기 위해서는 그만한 재원이 필요하다는 얘기다.그런데
교통신문   2019-05-14
[사설] [사설] 옐로카펫, 교통사고 줄였다
[교통신문]교통시설물의 작은 부분을 손질해 교통사고를 상당 수준 저감시켰다면 그것은 결코 작은 성과가 아니다. 이를테면, 고속도로 톨게이트 진입차량의 속도를 낮춰 통행료를 내기 위해 줄을 서있는 자동차의 뒷부분을 들이박는 후미추돌사고를 줄이기 위해 톨
교통신문   2019-05-14
[사설] [사설]버스대란, 막아야만 한다
[교통신문] 버스 대란이 예고됐다. 결국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과 무리한 근로시간 단축이 버스 대란을 초래하고 있다는 것이 이 문제를 들여다보는 다수 전문가들의 의견이다.최저임금을 올려 근로자들의 실질소득 상승을 이끈다는 데 반대할 사람은 없지만, 현행
교통신문   2019-05-07
[사설] [사설]소형화물운송사업 통합 걱정된다
[교통신문]화물운수사업의 골격을 바꾸는 업종 개편 작업에 따라 7월부터 용달·개별화물운송사업이 개인화물운송사업으로 일원화된다. 비록 2년의 유예기간이 남아 있지만 업종 개편(통합)은 기정사실화돼 있는 것이다.그런데 묘한 상황이 나타나고 있다. 용달화물
교통신문   2019-05-07
[사설] [사설]택시, 어떻게 할 것인가
[교통신문] 전기료가 너무 싸면 전기회사가 망한다는 것은 상식이다. 너무 싼지 그렇지 않은지는 객관적인 자료에 의해 정확히 따져보면 알 수 있으므로 어렵지 않은 이야기다.택시 요금이 너무 싸 택시회사들이 망하게 생겼다는 말은 이미 오래 전의 이야기다.
교통신문   2019-04-30
[사설] [사설]교통비용 문제에 솔직하자
[교통신문 박종욱 기자] 3월 출범한 대도시광역교통위원회가 대도시권 주민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주민들의 교통문제에 관한 가장 큰 불만이 ‘지하철과 버스의 배차간격과 요금’이라는 결과가 나왔다,상식적인 지적이지만, 사실은 그 답은 이율배반
교통신문   2019-04-30
[사설] [사설] 세종버스의 성공담
[교통신문] 회사가 주도해 전문가들의 조언을 경청하고 자발적인 서비스 혁신 노력을 기울인 지방공기업, 그것도 버스 전문 대중교통전문공기업의 성공담이 주목된다.세종시교통공사의 성공 사례다. 공사는 설립 2년 동안 신설 도시의 교통체계를 대중교통 중심으로
교통신문   2019-04-23
[사설] [사설]스마트폰 보안 괜찮은가
[교통신문] 스마트폰은 어디까지 진화할 것인가. 대부분의 사람들은 스마트폰이 앞으로도 더 새로운 기술과 기능을 탑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금까지의 혁신을 감안하면 충분히 가능한 설정이다.스마트폰은 교통분야에도 엄청난 변화를 가져왔다. 과거 같으면
교통신문   2019-04-23
[사설] [사설] 지하철 환승이 어렵다고 하는데
[교통신문] 오랜만에 등산에 나선 사람이 산에 오르다 보면 어느 지점에 도착해서는 헷갈리는 경우가 생긴다. 길이 두어개 나 있는데 어느 방향으로 가야 목적지로 향할 수 있을지 모르기 때문이다. 그런데 그와같은 헷갈림을 줄여주기 위해 누군가가 작은 리본
교통신문   2019-04-16
[사설] [사설] “폐플라스틱으로 철도침목을 만들자”
[교통신문] 환경 문제가 주요 국정과제로 등장한지도 오래지만, 최근 들어서 미세먼지,플라스틱 등의 문제는 더 심각해지고 있어 걱정이다. 오죽하면 공기 좋은 동남아로 향하는 여행객의 숫자가 급속히 늘어나고 있다는 뉴스가 있고, 해외로 빼돌린 쓰레기가 적
교통신문   2019-04-16
[사설] [사설]사업자단체의 내부 갈등과 분열
[교통신문] 자동차가 사업의 수단인 운수업계의 경우, 업체 또는 단위 기업 하나하나는 사업규모나 역량이 대부분 영세해 스스로 정책을 개발하거나 미래에 대처하기 위한 노력을 경주하기 어렵다. 따라서 이들 업체들이 모여 사업자단체를 이뤄 업계를 대표하는
교통신문   2019-04-09
[사설] [사설]깜빡이 문화부터 다시 시작해야
[교통신문] 경찰이 도로교통 상황에서 트러블을 최소화하기 위해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펼치고 있는 홍보캠페인 가운데 ‘깜빡이 켜기’를 주제로 한 것이 있다. 옆차로로 이동할 때 깜빡이(방향지시등)을 켜지 않으면 옆차로를 달리는 자동차 운전자가 다른 차의
교통신문   2019-04-09
[사설] [사설]고령자 면허증 반납 지원, 늘려야
[교통신문] 서울시가 운전면허증을 반납하는 고령자들에게 선별적으로 대중교통 이용요금을 지원해주고 있는데 이에 호응하는 고령자가 많아 지원을 늘리기로 했다는 소식이다.이같은 현상은 퍽 바람직한 것으로 평가된다. 이미 잘 알려진대로 우리 사회 고령화가 급
교통신문   2019-04-02
[사설] [사설] 카셰어링 사고, 더 방치해선 안된다
[교통신문] 얼마 전 강릉에서 20세 미만의 청소년이 운전하던 카셰어링 자동차가 운전 미숙으로 도로변 난간을 부수고 벼랑으로 추락해 함께 탄 청소년 5명이 모두 목숨을 잃는 사고가 발생했다.사고 즉시 언론들은 일제히 이 사고를 보도했고, 이후 사고 원
교통신문   2019-04-02
[사설] [사설] 화물운송시장 개입 심하다
[교통신문] 경기에서 심판이 너무 자주 나서면 경기를 망친다는 이야기가 있다. 또 경기의 룰을 너무 자주 바꾸면 경기 자체가 엉망이 된다고도 한다. 우리 화물운송시장을 보면 그런 이야기가 자꾸 떠오르는 것은 비단 시장 참여자들만의 지적이 아니다.화물운
박종욱 기자   2019-03-26
[사설] [사설] 일부 자동차공제조합의 경우
[교통신문] 자동차공제조합은, 사업용자동차가 계약한 자동차의 교통사고 보상업무를 담당하는 보험사다. 따라서 계약 자동차의 사고 관련 지표가 보험료 산정에의 기초 자료가 된다. 즉 사고를 많이 내 사고율이 높아지면 손해율이 올라가 지급 보험료 규모가 커
교통신문   2019-03-26
[사설] [사설]소형 경유화물차 정책 바꿔야
[교통신문]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니 이를 예방하는데 필요하다며 경유가격을 급하게 올린다면 시민들이 반발하는 것은 자명하다. 시민들은 일정한 소비 지출 등 자기계산에 따라 자동차를 구매하고 운행을 결심하기에 그런 과정에 따라 경유차를 구입했기 때문이다.
교통신문   2019-03-19
[사설] [사설]불법 주정차 안전신문고 앱
[교통신문] 정부가 ‘교차로 모퉁이 5m 이내나 버스정류장 10m 이내, 소방시설 5m 이내 등 절대 주정차 금지구역을 지정하고 거기에 불법 주정차 해 있는 자동차를 1분 간격으로 국민 누구나 휴대폰으로 촬영한 사진 2장을 안전신문고라는 앱에 올리면
교통신문   2019-03-1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교통사고 갑론을박

【교통사고 갑론을박】 정지선이나 횡단보도가 없는 도로에서 황색신호일 때 정지하지 않고 주행하다 사고...신호위반 아니다!!

【교통사고 갑론을박】 정지선이나 횡단보도가 없는 도로에서 황색신호일 때 정지하지 않고 주행하다 사고...신호위반 아니다!!
● 사건 개요 - 피고인은 2016. 12. 11. 자신의 승용 차량을 운전하던 ...

【교통사고 갑론을박】 자동차 오작동으로 인한 교통사고 - 브레이크가 안 밟혔어요!!

【교통사고 갑론을박】 자동차 오작동으로 인한 교통사고 - 브레이크가 안 밟혔어요!!
● 사건 개요 - 피고인은 버스 운전기사로서 2016. 1. 20. 10:55경 ...
이달의 핫카
중고차시세
test 드라이빙
포토 갤러리
교통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43길 1-3(동작동)  |  대표전화 : 02)595-2981~6  |  등록번호 : 서울, 아04518  |  등록일자 : 2017년 5월11일
발행인 : 윤영락  |  편집인 : 윤영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영락
Copyright © 2010 교통신문. All rights reserved.